Skip to content


태풍시즌 본격화 일본산 위생용품 공포 확산…국산품 인기 급등 via 헤럴드경제

7월부터 9월까지 태풍시즌이 본격화하면서 일본산 위생용품과 먹을거리에 대한 공포가 다시 살아나고 있다.

최근 소멸한 제6호 태풍 ‘망온’의 경우처럼 강력한 태풍이 일본을 통과하면서 현지 방사성 물질을 한반도로 날려보낼 수 있다는 슈퍼컴퓨터의 분석 결과가 나오기도 했다. 독일기상청도 일본 후쿠시마 제1원전에서 누출된 방사성 물질이 태풍시 강한 동풍을 타고 한반도에 유입될 가능성이 있다고 경고했다.

이에 따라 소비자들 사이에 일본산 먹을거리와 위생용품에 대한 경계수위가 크게 높아지고 있다. 그동안 서울 강남권에서는 일본산 기저귀, 분유 등은 물론 쇠고기나 생선 등 생식품에 대한 수요가 매년 크게 증가해 왔다. 하지만 2분기 이후에는 양상이 180도로 바뀌었다. 방사능 공포로 인해 일본산 유아용품의 판매가 큰 폭으로 줄고, 안전성을 우려하는 목소리는 점점 커지고 있다.

계속은태풍시즌 본격화 일본산 위생용품 공포 확산…국산품 인기 급등

Posted in *English.

Tagged with , , .


0 Responses

Stay in touch with the conversation, subscribe to the RSS feed for comments on this post.



Some HTML is OK

or, reply to this post via trackback.